Feb 162017
 

어느 날 HRV(외부 공기를 필터링 후 집안 내부로 강제 흡기하는 공기 순환 장치 중 유명한 회사의 브랜드명) 필터 교체 등이 켜졌는데 리셋할 때까지 계속 켜져있었다. 리셋하지 않고 필터 교체후에 하겠다고 했는데, 필터 사놓고 거의 몇개월을 그렇게 지내다 드디어 교체를 마쳤다.HRV_filter_replacement_led

HRV팬은 천정과 지붕 사이에 있는데, 필터는 그 철로 된 박스안에 다음처럼 껴 있다.HRV_where_filter_is

필터를 교체하려면, 필터 + 커터칼 + 전등(머리에 쓰는 게 좋다) + 덕트용 테이프을 들고 천정 위로 기어올라가서 다음처럼 팬이 지붕에 걸려있는 곳으로 접근해야 한다. 그 후 커터칼로 기존에 붙어있는 테잎 부분을 살짝 그어서 위쪽 흡기 부분과 아래쪽 배기 부분을 분리 후 필터를 교체하고 다시 덕트용 테이프로 봉합해주면 된다.HRV_how_to_replace_filter

 

Trademe나 인터넷 검색을 해보면 F7등급과 F8 등급의 필터가 있는데 F8 등급이 조금 더 필터링 능력이 좋아서 조금 비싸게 판매된다. 대략 60~80불이면 F7이나 F8을 구입할 수 있을 듯 하다. 굳이 HRV가 파는 필터를 안해도 무방하고, 직접 해볼만한 쉬운 diy이다. 작년에 F7 등급을 트레이트미에서 덕트 테이프 포함해서 구입후 직접 했는데, 대략 30분이 소요된다. 통상 천정과 지붕 사이 온도가 높으므로 덥지 않을 때 하는 게 좋다. 사람 불러서 교체시 필터값 + 60불 정도를 더 내야한다.

교체 후에 필터 교체 LED를 끄기 위해서는 다음의 2가지 방법을 시도하면 된다.
방법 1
Switch off at the control panel
Press down button for 8 seconds
It will beep after about 3 seconds, but keep it pushed for the full 8 seconds
0.2 is displayed in the roof
20 is displayed in the house
Push the on/off button and a 1 or a 5 will be displayed
Push the on/off button again & again to cycle through the numbers displayed until you come back to the 1 or 5 being displayed again
Push the Function button to confirm

방법 2
Switch off at the control panel
Hold the “down” button for 8 seconds
It will beep after about 3 seconds, but keep it pressed for the full 8 seconds
02 is displayed in the roof
Press the “up” button to increase 02 to 22 (not holding it down, short pushes)
Below the 22 you will see a 0
Press the power button to increase the 0 to 9
Push the Function button to save settings

참고. 위의 이미지 2개는 http://davidchin38.blogspot.co.nz/2016/08/hrv.html에서 받았다.

Dec 052016
 

1년여전쯤 늙은 초짜 목수 친구가 만들어준 자그마한 벤치가 많이 상해버렸다. 현관문앞에 놓여져서 비에 노출되어 있고, untreated된 소나무 재질이여서 군데 군데 거멓게 물들고 그랬다. 와이프가 stain하자고 해서, 나무 청소하는 세제와 oil 베이스의 stain을 사와서 작업했다.

IMG_20161204_112852

조그마한 플라스틱 통과 설겆이할 때 쓰는 스폰지를 가지고 위의 용액(일정량의 물을 넣어서 희석 후 사용)을 가지고 박박 문지른 후 물로 깨끗히 세척해서 말렸다. 물론 고무장갑을 껴서 손을 보호해야 할 정도로 강한 세제이니 주의해야 한다. 하수구 쪽 흘러가는 쪽에 아직도 허연 자국이 남아있는 걸 보니 장난 아니게 독한 듯 싶다.

IMG_20161201_193937

더러웠던 벤치가 나름 깨끗해졌다. 군데 군데 나무 섬유질이 일어나 있었다. 아마도 너무 세게 문지른 부분인 거 같다. 그리고 세제도 나무 섬유질을 약간 녹여가면서 세척하는 방식으로 보인다.

IMG_20161204_112913

요거트 통에 조금씩 따라가면서 페인트용 붓으로 골고루 칠하고 그늘에 말려 두었다. 근데 와이프가 색이 너무 진하다고 한다. 다음엔 더 연할 걸로 해야겠다.

IMG_20161204_132535

나름 이뻐졌다.

 

Jan 142015
 

그동안 미루고 미뤄두었던 데크 페인트를 1차 마무리했다. Hide의 도움없이는 불가능했을 것이다. Hide가 알려주었던 것들을 정리해두려고 한다.

필요한 도구
좁은 붓
넓은 붓
작은 사이즈 롤러
롤러 끼워 쓸 스틱
롤러용 페인트 플레이트(페인트 부어서 롤러에 묻히는 용도)
빈 아이스크림통(페인트 부어서 붓에 묻히는 용도)
사포(페인트 칠하기 불가능한 표면을 긁는 용도)
긁게(들뜬 페인트 긁어서 제거용)
선크림, 선글라스, 작업용 옷, 장갑, 모자

작업 순서
데크 사이즈 계측 및 사진 촬영
Bunnings에 가서 데크 사이즈를 알려주면서 같은 색의 water base의 페인트를 요청, 같은 색이 없으면 그보다 조금 어두운 색을 선택
물을 조금 준비해둔다
페인트통 뚜껑을 딴 후 빈 아이스크림통에 페인트를 붓는다
붓으로 데크 주변부를 먼저 칠한다
롤러용 페인트 플레이트에 페인트를 붓는다
롤러에 스틱을 끼운 후 페인트를 묻혀서 데크 위를 칠한다
칠하는 도중에 페인트가 끈적해진 느낌이 들면 물을 10% 추가한 후 잘 휘저은 다음에 사용한다
1차로 칠할 때는 가볍게 칠한다
2차로 덧칠할 때는 꼼꼼히 칠한다
최초로 칠하는 거라면 3차까지 칠한다
기존 페인트 위에 칠하는 거라면 2차까지만 칠해도 충분하다
최적으로 작업하기 위해서는, 구름낀 날 1차 작업 후 다음 날 2차 작업하는 것이 가장 좋다

작업 후 정리
Water base의 페인트라서 무독하다고 한다. 그렇지만 하수구로 흘러보내면 안되며 잔디나 흙 위에서 씻어서 흙으로 흡수시켜야 한다고 한다.
호스를 이용해서 잔디 위헤서 붓과 사용한 통을 씼는다.
붓은 거꾸로 들어서 물을 떨어트리면서 씼으면 효과적이다.
굳은 페인트는 그냥 긁어내면 되므로 굳을까봐 걱정할 필요는 없다.
다 씻은 붓은 키친타월로 감싼 후 세로로 걸어두면 다음에 사용하기에 편하다.
만약 다음 날 바로 붓을 사용할 예정이라면 물에 그냥 담가 두어도 된다.
롤러는 대부분 1회용이지만, 2회 정도는 사용해도 무방하다.